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취업스타

Home > 커뮤니티 > 취업스타
게시판 보기
제목 2018학번 길선인(애민보육원)
내용

1. 본인 소개

 

- 안녕하세요. 저는 한림성심대 사회복지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사회복지법인 애민보육원에서 생활지도사로 근무하고 있는 길선인이라고 합니다.

 

2. 학교생활

 

자의반 타의반으로 입학했던 저의 대학생활은 특별히 내세울만한 것이 별로 없는 평범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대부분이 그러하듯이 학우들과 어울리며 즐겁고 재미있는 시간을 보냈고 특히, 동아리 활동을 통해 선후배와 동기들과의 어울림의 시간을 가졌던 것이 가장 기억에 남습니다. 그리고 충분하지는 않았지만 조교님들과 교수님들의 기억 속에 인상적인 학생이 되려고 노력하였던 것 같습니다.

어찌 되었든 무사히 졸업하게 되어서 감사하고 지금의 일을 할 수 있게 되어서 좋습니다.

 

 

3. 한림성심대 사회복지과를 선택한 이유

 

- 저는 부모님의 권유와 고등학교 담임 선생님의 추천으로 사회복지 분야에서 일하면 좋겠다는 말씀을 듣고 사회복지과를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어렸을 적부터 다른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사람이 되자! 라는 생각을 많이 했고 자라오면서도 그런 생각을 많이 하게 되었는데 고등학교 때 경험했던 각종 봉사활동을 통해 저의 마음을 더욱 이쪽으로 강하게 갖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저에게는 아주 적합한과라고 생각하게 되었고 다양한 사회복지 분야를 공부하고자 싶었던 마음과 저희 집에서 가깝게 위치한 한림성심대 사회복지과를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4. 현 직장을 선택하게 된 동기와 직업에 대한 자부심

 

- 현 직장은 실습을 했던 곳이었고 실습을 통해 얻었던 많은 배움과 경험이 저를 이곳에 지원하게 하였습니다. , 학과에서 저에게 맞는 분야를 찾았을 때 아동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일할 수 있는 이곳이 저에게는 잘 맞는다는 생각이 되었습니다.

현 직장은 아동과 청소년분야에서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배울 수 있는 부분이 많고 아동들을 돌보고 관리하는 부분에서 다른 이에게 도움을 주고자하는 저에게 좋은 기회였고 그래서 입사하게 되었습니다.

아동 케어와 생활지도, 프로그램관리, 사례관리를 통해 제 도움이 필요로 하는 아동에게 도움이 되는 생활지도사가 될 수 있다는 것에 큰 자부심을 갖고 있습니다.

아직 더 경험하고 채워야할 것들이 많이 있는 초보이지만 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친구들에게 더 유익한 사람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5. 마지막으로 한림성심 학우 여러분들에게

 

- 2년이라는 짧으면 짧고 길면 긴 시간 동안 열심히 공부하고 실습하고 또 자신에게 맞는 분야를 찾아야 하는 선택까지 다 경험하였을 때 힘들고 많이 부족한 것 같고 나와 사회복지가 맞는 건가라는 생각을 할 때가 있을 것입니다. 자신의 첫 다짐 초심을 잃지 않고 포기하지 않으며, 최선을 다해 노력한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됩니다. 여러분 힘내세요! 

파일
이전,다음보기
이전글 2012학번 윤형석(춘천요양병원)
다음글